성 바오로 사도의 회심 축일(01.25) 고찬근 루카 신부님 > 강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강론

성 바오로 사도의 회심 축일(01.25) 고찬근 루카 신부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정혜올리비아 작성일23-01-26 09:29 조회968회

본문

* 성 바오로 사도의 회심 축일 (마르 16,15-18)

 

 

회개는 용기

 

여러분은 삶 속에서 오늘의 사도 바오로처럼 극적인 회개를 하신 적이 있으십니까? 만약에 있다면 참으로 은혜로운 일이고, 없었다면 회개할 것이 없어서였는지 회개하지 않아서였는지 돌아다 볼 일입니다.

 

우리의 인생 안에서도 바오로 사도의 회심 같은 큰 전환점이 꼭 필요합니다. ‘이게 아닌데, 이게 아닌데하면서 우리는 현실에 계속 안주하며, 더 안정된 생활만을 추구하는 경향이 짙기 때문입니다.

 

하느님을 섬기고, 예수님의 일을 돕기 위해서는 본능(本能)을 이겨내고, 인지상정(人之常情)을 잘라내고, 집을 떠나 광야에 홀로 나서는 결단과 아픔과 용기가 필요합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191
어제
388
최대
3,012
전체
1,651,040

Copyright © www.tokyo-koreancatholic.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