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가해 성 요셉 대축일(03.19) 고찬근 루카 신부님 > 강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강론

2020 가해 성 요셉 대축일(03.19) 고찬근 루카 신부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정혜올리비아 작성일20-03-19 09:27 조회74회

본문

* 성 요셉 대축일 (마태 1,16.18-21.24)

 


교회의 보디가드(bodyguard)”

 

신학생 신학교 시절, 사순절에는 식탁 메뉴가 고기 한 점 없는 ()코스였습니다. 그러나 늘 사순절에 지내게 되는 성 요셉 대축일에는 고깃국을 먹을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요셉 성인을 사순절에도 고기를 먹게 해주시는 대단한 분으로 존경했습니다.

 

요셉 성인은 사순절에 고기를 먹게 해주셔서가 아니라 정말로 훌륭한 덕을 갖추신 성인이셨습니다. 그분은 예수님과 성모님의 보디가드, 즉 우리 교회의 보디가드이셨습니다. 그분은 성가정의 생계를 책임지셨고, 예수님이 베들레헴에서 탄생하실 때, 또 이집트로 피난 가실 때 가장으로서 많은 역할과 고생을 하셨습니다. 또한, 그분은 법대로 사는 의로운 분이셨고, 약혼녀 마리아가 다치지 않도록 '남모르게' 파혼하려던 배려 깊은 분이셨으며, 천사가 일러 준 대로 임신한 마리아를 받아들인 겸손한 분이셨습니다.

 

그분은 온유한 마음으로 뒤에서 남을 배려하고 밀어주는 그런 분이셨기에, 교회는 그분을 낮은 자들(노동자들), 소외되어 죽어가는 사람들의 수호성인으로 존경하고 있습니다.

 

성 요셉 대축일을 맞이하여 우리도 뒤에 숨어서 남을 배려하고, 소박한 사람들의 벗이 되기로 결심합시다.

 

가톨릭평화방송 TV매일미사 중계

http://maria.catholic.or.kr/mi_pr/missa/missa.asp 


접속자집계

오늘
660
어제
783
최대
3,012
전체
1,039,056

Copyright © www.tokyo-koreancatholic.org All rights reserved.